틀니

sub11.png

 

틀니란 환자가 스스로 부착할 수 있는 가철성 보철로 자연치가 남아있다면 고리와 같은 탈착장치를 활용해 부분틀니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.


치아가 모두 제거된 경우 완전 틀니를 사용하는데 환자가 만족할 정도의 기능을 회복하는 것은 기대하기 어렵습니다.

 

다음으로 부분틀니의 경우 하나 이상의 치아가 상실되었을 시 주변 치아에 완전한 고정을 하지 않으며 클라스프라 불리는 고리를 걸어서 유지하게 됩니다.


이는 환자가 직접 부분틀니를 탈착하는 것으로 심미적 기능과 기능적인 회복을 모두 만족해줄 수 있는 보철물에 해당합니다.